[킥스타터] 귀 안의 습기를 제거하여 개운하게 해주는 디어버즈

디어버즈.jpg

이 세상에는 정말 보도 듣도 못한 신기한 제품들이 참 많이 있는데요, 지난해 말에 킥스타터를 통해 펀딩을 진행한 프로젝트 중에 이러한 제품을 볼 수 있어서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. 그럼 어떤 독특함을 지니고 있는지 한번 살펴볼까요? 디어버즈(DearBus)입니다.

요즘 이어폰을 많이 사용하시는데요, 이어폰을 이용하면 귀 내부의 습도가 많이 올라가게 되며 공기가 잘 순환하지 않아 감염의 위험이 높아집니다. 수영이나 샤워를 할 때도 마찬가지로 이는 당연히 귀 건강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.

디어버즈는 이렇듯 이어폰으로 인해 고생하는 귀의 건강을 지켜주는 역할을 합니다. 귀 안쪽의 피부에 직접 닿은 제품이니만큼 피부에 전혀 영향을 주지 않는 소재로 제작되었습니다. 그리고 귀에 착용하여 사용하는 이어폰과 비슷한 디자인이지만 그 기능은 전혀 다릅니다.

이러한 디어버즈는 우선 귀 내부의 습기를 제거해 주는 역할을 합니다. 보통 귀 내부의 물기를 제거하거나 할 때에 면봉을 많이 사용하게 되는데요, 디어버즈는 귀에 꽂기만 하면 귀 안에 바람을 불어 넣거나 빛과 열기를 이용하여 귀 안의 습기를 개운하게 제거해 줍니다. 

한 세션당 3분 동안 작동되며 특히 내부로 공기를 불어 넣을 때 콤팩트 팬을 이용, 매 분당 약 3리터의 공기가 순환됩니다. 이에 전체적으로 디어버즈 한 개당 최대 10리터의 공기가 드나들게 되며 귀 내부로 들어왔던 공기가 다시 나갈 때 귀 안쪽의 습기를 품고 나가게 됩니다. 

 

그리고 사람의 귀는 사람마다 모두 생긴 것이 다릅니다. 디어버즈는 이를 위해 귀 내부에서 움직이는 공기의 흐름을 분석하여 착용한 이용자 귀 안쪽의 구조를 스캔 및 분석할 수 있습니다. 정말 대단합니다.

 

또한 디어버즈는 귀 내부의 기온과 습도와 같은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합니다. 이를 통해 사용 중 귀 내부 습도가 적정한 상태로 변화되면 그 움직임이 자동적으로 중단됩니다.

이처럼 디어버즈는 각종 첨단 센서를 내장하고 있는 기술집약적 제품으로 귀 내부의 습도를 낮춰줌으로써 인체에 중요한 기관 중 하나인 귀 건강에 큰 효과를 보여줍니다.

그럼에도 불구하고 디어버즈는 사용 방법이 아주 간편하여 단지 버튼 하나로만 컨트롤됩니다. 또한 컨트롤에 필요한 모든 정보는 충전 케이스에 위치한 미니 디스플레이에 나타나 아주 쉽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한 제품 수급 문제로 인해 크라우드펀딩은 중단하였지만 이후에 다시 재개 예정이라고 합니다. 펀딩 당시에는 얼리버드로 구매 시 소매가에서 44% 할인된 134불, 킥스타터 리워드로 구매 시 42% 할인된 139불에 구매할 수 있었습니다.

디어버즈는 2022년 초에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진행한 CES에도 출품하여 혁신상을 수상하기도 한 제품으로 그 효과가 어떨지 정말 궁금하네요. 씨랩 소속 업체로 이후에라도 좋은 성과를 보여주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. 

디어버즈의 제원

- 이어 피스 사이즈 : 16.2 x 29.3 x 26.8 (mm)

- 충전 케이스 사이즈 : 60 x 33.8 x 59.5 (mm)

- 무게 : 이어 피스(6 g), 충전 케이스(52 g)

- 발열 : 38도

- 풍량 : 분당 최대 3L

- 적용 센서 : 온도 센서, 습도 센서, 접촉 센서 등

- 사용 회수 : 충전 후 15회

- 충전 케이스 : C 타입 USB 케이블

​​

관련 사이트 : https://bit.ly/3BTngY4

 

​2022. 3. 2

디지털패션